Search
Close this search box.

[헬스조선] 조갯살에 미세플라스틱 한가득… ‘이것’만 잘 해도 90% 이상 제거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4/04/30/2024043002088.html

바다에도 미세 플라스틱이 한가득이라고 하잖아요.

바다에 살고 있는 해양 생물들 역시 미세 플라스틱 오염을 피해 갈 수는 없는데요, 조개류 속살을 현미경으로 100배 확대, 구부러진 철사 모양의 스티로폼 조각 등 각종 미세 이물질이 발견됐다고 합니다. 😢

특히 바지락에는 100g당 34개의 미세 플라스틱이 검출되었다고 해요.

해양 생물에게서 발견되는 미세 플라스틱의 대부분은 내장에서 발견되어요.

미세 플라스틱을 90% 이상 제거할 수 있는 방법은 바로 ‘해감’이라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기사를 통해 알아보아요👀

Image by Christo Anestev from Pixabay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개류 속살을 현미경으로 100배 확대했더니 구부러진 철사 모양의 스티로폼 조각 등 각종 미세 이물질이 발견됐다. 특히 바지락은 100g당 34개의 미세플라스틱 조각이 검출된 만큼, 무턱대고 먹었다간 미세플라스틱을 섭취할 수 있다. 

다행히 바지락 등 조개는 해감만 잘해도 내부의 미세플라스틱이 거의 제거된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 연구팀이 소화기관(내장)을 함께 살과 함께 먹는 바지락을 소금물에 30분 해감한 결과, 미세플라스틱이 90% 이상 제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