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성섬유 양말, 그리고 유해물질 BPA

플라스틱의 문제로 다이아몬드 반지 선전처럼 오래 오래 변치 않는 점을 떠올리지만, 유해성도 빠뜨릴 수 없다. 환경호르몬, 성조숙증 등의 이야기 뒤에는 합성세제, 플라스틱, 합성고무 등 석유화학산업으로 만든 물건이 어김없이 등장한다. 그러니까 5억년 된 식물과 동물의 엑기스를 뽑아 플라스틱(합성소재)를 만드는데, 그 안의 호르몬이 환경호르몬으로 다시 태어난다는 순환의 진리랄까.

비스페놀A라고 불리는 bpa가 합성섬유가 들어간 어린이 양말에서 검출되었다. 다음은 미국 환경건강센터의 기사.

유해물질인 비스페놀A(이하 BPA)는 영수증, 플라스틱 컵 등에서 나온다고 생각했는데요. 양말에서도 검출된다고 합니다. 양말은 하루 종일 신고 있는데! 피부를 통해 양말의 BPA가 흡수될 수 있으며, 양말에 현행 기준치 이상의 BPA가 들어있었다고 합니다. 어린이 양말에서도 나왔어요!

미국의 환경건강센터(CEH)는 영유아, 어린이, 성인용 양말에서 유해물질 BPA가 캘리포니아 법 기준치의 최대 31배까지 검출된다는 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환경건강센터의 연구 책임자 Jimena Díaz Leiva 박사는 “연구에 따르면 영수증 용지 속 BPA는 피부를 통해 흡수되어 몇 초만 만져도 체내로 들어갈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그런데 “양말은 몇 시간씩 착용하기 때문에 더욱 우려되며, 특히 영유아 양말에서 BPA 수치가 높게 검출된 사실이 중요하다”로 말했습니다.

BPA와 같은 호르몬 교란 화학 물질에 일찍 노출되면 유아기 및 나중에 성인기에 다양한 질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집니다. 특히 BPA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처럼 작용하며 이러한 건강 부작용을 감안할 때 BPA는 의복과 식품 포장 등 생활용품에 포함되어서는 안 됩니다.

환경건강센터는 BPA가 검출된 양말을 판매한 유명 브랜드 업체를 향해 BPA가 들어있지 않는 양말을 생산할 수 있다면서 어서 행동에 나설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환경건강센터의 대표인 Michael Green 은 “BPA는 석유화학 산업에서 발생한다며, 왜 우리는 5억 년 된 식물과 동물을 땅밑에서 꺼내 독성 화학 물질로 만들고 양말에까지 넣어야 하냐”로 말합니다.  

환경건강센터 원문 보기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