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종이컵 재활용으로 사진 인화 / 100% 종이 포토북

보자마자 가슴을 뛰게 한 재활용 업체를 소개합니다. 필라로이드라는 곳인데요. 종이와 섞여 분리배출하면 재활용되지 않는 종이컵을 따로 수거해 천연펄프를 뽑아내서 사진 인화지로 사용한다고 합니다. 세상 신박하여라!

사진 출처: 필라로이드 홈페이지
사진 출처: 필라로이드 홈페이지

종이컵 재활용 인화지에 포토북

기존에 사용된 사진 인화지는 고급 종이에 필름이 코팅된 형태입니다. 필라로이드는 종이컵 소각을 줄이기 위해 기존에 사용하던 비닐 인화지를 전면 중단하고 종이컵을 재활용한 환경 친화적인 인화지로 사진을 제작한다고 합니다.

또한 기존 포토북과 달리 100% 종이로 제작된 포토북을 신청할 수도 있습니다. 아아, 그동안 모아둔 사진들 엮어서 포토북 만들까 봐요. 이럴려고 사진 인화하지 않고 기다렸나 봄~

재활용 소재로 사용되는 종이컵은 대부분이 손상되지 않은 채로 버려지기 때문에 질기고 튼튼한 고급섬유를 재활용할 수 있고, 섬유의 특성이 사진인화와 적합하다는 점에서 아이디어를 얻었다네요.

사진 출처: 필라로이드 홈페이지
사진 출처: 필라로이드 홈페이지

필라로이드 만의 서비스

필라로이드는 종이컵 소각을 줄이는 환경적인 가치를 위해 매월 무료로 인화할 수 있는 무료인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을 통해 휴대폰에 저장된 사진을 편리하게 인쇄할 수 있어요.

또한 프리미엄 인화 서비스를 통해서 종이컵 재활용으로 살린 빈티지한 느낌의 사진을 최고급 사양으로 인화할 수 있습니다.

출처 : 디지털 경제뉴스 http://www.de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209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제목

다른 볼거리

자료

[함께 사는 길] 친환경이라며, 아니었어?

아, 그러니까 말입니다! 친환경 아니라고 합니다. 생분해 플라스틱이라며 변기에 버려도 된다던 그 물티슈, 종이상자에 붙인 채 분리배출해도 물에서 해리되어 재활용을 해치지 않는다던 그 종이 테이프

자료

플라스틱 국제협약, 시민사회 대응과 연대 강의에서 만나요~

2022년 국제사회는 플라스틱의 생산부터 폐기까지 플라스틱 오염을 줄이기 위한 플라스틱 국제협약을 마련하기로 합의하였습니다.  플라스틱 오염에 관한 신규 국제협약인데요.   2022년 하반기부터 플라스틱 오염 국제협약에 대한 정부간 협상을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