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용] 홈플러스 국내 최초 재생 플라스틱 사용 목표를 정하다

홈플러스가 국내 최초로 포장재에 재생 플라스틱을 사용하는 목표치를 정해 발표했습니다.

세이프 타임즈에 따르면 환경부과 홈플러스는 다음과 같은 협약을 맺었습니다.

홈플러스는 2025년까지 재생원료 사용이 가능한 포장재에 국내산 페트 재생원료를 30% 이상 사용하고 포장재 사용 시 재활용성을 우선 고려해 재활용이 쉬운 재질과 구조로 개선하기로 했다.

홈플러스는 국내 유통업계 최초로 재생원료 사용 목표를 선언했다.

출처 : 세이프 타임즈 2021.1.19

http://www.safetimes.co.kr/news/articleView.html?idxno=90974

그동안 해외 다국적 기업들의 재생 플라스틱 용기 사용, 재활용 제품 기사가 많았는데요. 예를 들어 코카콜라사는 “2025년까지 전 세계 자사 모든 음료의 용기를 친환경 패키지로 교체한다”며 “2030년까지 판매하는 모든 음료 용기를 수거 및 재활용 하는 ‘월드 위드아웃 웨이스트'(World Without Waste) 프로젝트를 통해 환경 보호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런 류의 기사 보신 적 같지 않나요? 

국내 유통기업에서 재생원료 사용 목표치 설정과 재활용 하기 쉬운 재질과 구조의 포장재를 사용한다니, 참 좋은데요. 다른 기업들도 줄줄이 나서주면 좋곘습니다.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제목

다른 볼거리

자료

[함께 사는 길] 친환경이라며, 아니었어?

아, 그러니까 말입니다! 친환경 아니라고 합니다. 생분해 플라스틱이라며 변기에 버려도 된다던 그 물티슈, 종이상자에 붙인 채 분리배출해도 물에서 해리되어 재활용을 해치지 않는다던 그 종이 테이프

자료

플라스틱 국제협약, 시민사회 대응과 연대 강의에서 만나요~

2022년 국제사회는 플라스틱의 생산부터 폐기까지 플라스틱 오염을 줄이기 위한 플라스틱 국제협약을 마련하기로 합의하였습니다.  플라스틱 오염에 관한 신규 국제협약인데요.   2022년 하반기부터 플라스틱 오염 국제협약에 대한 정부간 협상을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