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생자전거] 버려지는 자전거 판매! 라이트브라더스 X 서울시

길가에 버려져 애물단지가 된 자전거를 수거해 업사이클링한 자전거를 라이트브라더스와 서울시가 손잡고 판매한다. 올레!

 각 지역자활센터에서 이를 수거·수리해 판매하고 있지만, 판로가 없어 ‘재생자전거’ 대부분 창고에 보관돼 있는 게 현실이다. 이에 서울시가 방치 자전거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온라인 판매를 개시한다.

서울시는 4일부터 민간 자전거 중고거래 플랫폼을 운영하는 라이트브라더스(주)와 함께 재생자전거 온라인 시범판매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라이트브라더스 홈페이지(https://wrightbrothers.kr)와 애플리케이션에 ‘서울시 재생자전거’ 코너가 생긴다.

시범판매는 우선 광진구와 영등포구 2개 자치구 자활센터에서 생산한 재생자전거들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당장은 재생자전거 20대가 선보이며, 플랫폼 개편을 거쳐 이달 말 재생자전거 전용관을 조성하면 60대의 재생자전거가 판매될 예정이다.

가격은 기종에 따라 다르지만, 일반 중고 자전거보다 저렴한 가격에 판매된다. 평균 10만원 내외가 될 것으로 보인다. 

..

특히 라이트브라더스는 제품 상세 페이지를 통해 새 자전거가 아닌 재생자전거를 구매했을 때 탄소배출 저감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재생자전거 판매로 자활센터 수익이 늘면서 노숙인 등 자활근로자의 자산 형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서울시는 기대하고 있다.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시민들의 재생자전거 구매는 자원 재활용을 통한 탄소 저감에 기여하는 것뿐 아니라 자활근로자들의 성과급 지급이나 자활기금 조성으로도 이어진다”며 “이는 다시 방치 자전거 수거 및 재생자전거 생산을 촉진하는 선순환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 기사 보기 : 경향신문 이성희 기자

https://n.news.naver.com/article/032/0003120320?fbclid=IwAR37QSA5FaDGPzwoGQzxsKiNRqVSVRGRKNVvFnIeZsT2-jUW3wW0NBgvbqI

라이트브라더스 재생 자전거 보기

https://wrightbrothers.kr/promotion/detail/?idx=3485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