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lose this search box.

[임팩트온]플라스틱 포장을 줄여라…유니레버와 펩시코, 마스 지속가능한포장 제품 시험 판매 중

두 달 전, 소개해 드린 세계 최악의 플라스틱 악당 기업에 대한 글 기억나시나요?

가물가물 하다면 아래 링크에서 후루룩 읽고 돌아와 주세요✊

BFFP에서 발표했던 보고서에서 2018-2022 세계 최악의 플라스틱 악당 기업 상위 5개!

  • Coca-Cola Company(코카콜라)
  • PepsiCo(펩시코)
  • Nestle(네슬레)
  • Unilever(유니레버)
  • Mondelēz International(몬델리즈 인터내셔널)

이들은 2018년, 엘렌 맥아더 재단과 유엔 환경 프로그램은 새로운 플라스틱 경제 글로벌 서약을 체결했는데요,

  • 2025년까지 100% 재활용ㆍ재사용ㆍ퇴비화 가능한 포장재 만들기
  • 새로운 플라스틱의 사용 줄이기
  • 포장재에 더 많은 재활용 플라스틱 포함시키기

이러한 자발적인 약속을 했습니다.

그리고 반가운(?) 소식을 발견했습니다.

http://www.impacton.net/news/articleView.html?idxno=6856

유니레버는 FSC 인증을 받은 종이 포장재(한 겹의 플라스틱 필름 있음, 소스는 플라스틱 팩 사용)를 사용해 신재 플라스틱의 사용을 줄인다고 했는데요, 이번 시범 판매에 성공해 전체 팟누들의 포장재를 플라스틱에서 종이로 변경하게 되면 매년 4,000톤의 신재 플라스틱의 사용을 절감할 수 있다고 합니다.

테스코(TESCO)는 영국의 슈퍼마켓 체인 브랜드인데요, 자사 브랜드의 세탁 세제의 포장재를 플라스틱에서 종이로 전환하고 있습니다. 90% 이상 재활용 판지를 사용한다고 해요!

세제를 보호하기 위해 얇은 플라스틱 라이너가 포함되지만, 일반 가정용 재활용 쓰레기로 배출 가능하며 이러한 포장재 전환을 통해 8개 제품에서 연간 약 252 미터톤의 플라스틱에 해당하는 400만 개의 플라스틱이 제거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합니다.

———————

플라스틱 포장재, 신재 플라스틱의 사용 절감에 대한 반가운 소식이죠?

그리고 일반 종이가 아니라 재활용 소재의 종이를 포장재로 사용한다는 점도 ‘지속 가능’에 걸맞은 행보를 보여주어 다른 제품의 포장재 전환도 기대가 됩니다:)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