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환경부,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 + 종이 멀칭지 대안

환경부에서는 농촌에서 많이 사용되는 폐비닐(멀칭지)와 농약을 집중수거하는 정책을 펼쳐오고 있습니다.

‘퓨체에코’의 기사에 따르면

환경부는 3월 16일부터 5월 15일까지 봄철기간 동안 전국 농촌 지역 경작지에 방치된 영농폐기물을 집중적으로 수거한다.

영농폐기물은 사용하고 버려진 폐비닐과 폐농약용기 등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데, 전국적으로 연간 발생하는 폐비닐 약 32만 톤(이물질 포함) 중 약 19%인 6만 톤은 수거되지 못하고 방치되거나 불법으로 소각되고 있는 형편이다. 이는 미세먼지 등 2차 환경오염과 산불 발생의 원인이 되고 있다.

이에 환경부는 지자체, 농협, 농업인단체 등과 협조해 매년 농번기를 전후한 봄(3~5월)과 가을(11~12월) 2차례씩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를 진행하고 있다.

수거가 제대로 되지 않을 경우를 대비해 수거보상제도 함께 실시하고 있다니 효과가 있을 듯하네요.

수거보상금 제도는 농민이 영농폐기물을 지자체별 공동집하장으로 가져오면, 폐기물 종류 및 양에 따라 보상금을 지급하는 것이다. 

폐비닐은 지자체별로 10∼250원/kg(지자체별 상이)의 수거보상금을 지급한다. 폐농약용기의 경우 봉지류는 개당 80원, 용기류는 100원을 각각 지급한다.

한국환경공단은 올해 상·하반기 수거 실적을 합산해 실적이 우수한 지자체, 마을부녀회, 청년회 등에 총 1천여만 원 상당(단체당 최대 150만 원)의 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사실 집에서 텃밭만 해도 이 놈의 멀칭지가 왜 필요한지 알겠는데요. 잡초 뽑다가 등짝에 농약을 들쳐메고 스프레이로 쫘악 뿌리고 싶었다는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hannainbiz&logNo=221791490560

이미지 출처: 해나인의 행복이야기 블로그
2편 친환경 천연미네랄 생분해 기능성 종이멀칭 파피루스, 종이멀칭을 사용해야 하는 이유? 비닐멀칭과 종이멀칭의 차이점, 친환경 생분해 종이멀칭의 기능성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