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데일리] 자원순환보증금부과 대상에 금속캔 등 재활용 용기 포함 추진

이거슨!!

컵 보증금제가 쏘아올린 작은 공, 다른 포장용기까지 보증금제 확대하자는 법안이 올라왔다.

독일,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등 유럽 선진국은 빈병 외에도 페트병과 캔에도 보증금 제도를 도입해 재활용과 회수율을 높이고 있다.

또한 독일은 1회용 플라스틱 음료 포장재에 재활용 플라스틱(R-RET) 의무사용률을 부과해 석유에서 추출되는 플라스틱(virgin PET)의 사용률을 줄여나가고 있다.

이에 개정안은 자원순환보증금 부과대상을 금속캔, 종이팩, 페트병 등 재활용할 수 있는 용기 등까지 확대하고, 용기 등의 회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무인회수기 설치 근거를 마련하고, 자원순환보증금 잔액을 무인회수기의 설치비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다.

출처 : 에너지데일리(http://www.energydaily.co.kr)

에너지데일리 전체 기사 읽기 (2022. 6.28 조남준 기자)

http://www.energydail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8832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자료

[대안] 페트병으로 만든 가루 페인트 상용화

이 가루는 페인트가 떨어지면 미세플라스틱이 되겠지만, 어차피 페인트는 석유계 합성수지라 새 원료로 만들어도 미세플라스틱이 되는 것은 매한가지. 그럴 바에야 새 원료 사용을 줄이고 페트병을 재활용하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

구독하기
알림 받기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댓글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