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 못난이 농산물 정기배송

약간 흠집이 나거나 모양이 이상하거나 작거나 크면, 그러니까 자본주의 세상에서 상품 가치로서 하자가 있으면 농산물이 버려집니다. 과일 중에서는 사실 벌레 먹은 과일이 제일 맛있는데요. 벌레들이 귀신같이 달고 과육이 풍부한 과일을 알아보기 때문이죠. 하지만 이렇게 흠집이 나면 그 과일은 팔지 못하고 버려집니다.

친환경 유기농으로 생산되지만 버려지는 못난이 채소와 과일을 시중보다 30%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정기배송해주는 서비스가 생겼습니다. 1~2인 가구를 위해 다양한 종류의 채소와 과일을 조금씩 다품종 소량씩 보내줍니다. 정기 배송 신청이 뜨면 금새 마감되니까 웹페이지에서 배송 알림 서비스를 신청해놓으셔야 한답니다.

어글리어스 마켓 https://uglyus.co.kr/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뉴스

[변화] 생산자책임재활용 품목 확대, 기업이 책임지는 품목 17개 추가

높아지는 쓰레기에 대한 사회적 여론에 힘입어(?) 환경부는 기업이 생산한 제품의 일부를 의무적으로 재활용하게 하는 생산자책임재활용(EPR) 품목을 확대한다. 생산자책임재활용 제도란? 제품·포장재의 생산자(제조·수입업체)에게 제품·포장재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회수·재활용할

동영상

[화장품 어택] 기업의 큰 한걸음 ‘손에 손잡고’

울상방송의 지구수다에서 화장품 어택을 방송해주셨습니다. 2020년 화장품 어택의 내용이 한큐에 갈무리되어 소개되었습니다. 지구수다의 조민조 피디님 감사드려요! 지구수다 팀은 제로 웨이스트 팝업숍은 물로 자원순환 거점공간 역할을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