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재활용] 석탄재, 폐지 등 수입 금지

국내 재활용품 사용을 촉진하고 해외 폐기물 수입을 줄이기 위해 석탄재와 폐지 등의 수입이 금지됩니다.

환경부는 ’폐기물의 국가 간 이동 및 그 처리에 관한 법률(이하 폐기물의국가간이동법) 시행령’의 일부를 개정하여 이와 같이 발표했습니다.

실제 국내 재활용품이 더 많이 사용되는 것이 좋지만, 자원순환사회경제연구소 홍수열 소장님의 말씀에 따르면 (홍수열 소장님 페이스북 인용)

수입이 바로 금지되는 것이 아니라 수입금지품목을 지정할 수 있는 권한이 환경부에 생기는 것인데, 환경부가 이 칼을 어떻게 휘둘 것인지는 지켜봐야할 듯

폐지같은 경우에는 국내조달 폐지만으로는 양과 질 모두 국내수요를 충족시키지 못하기 때문에 전면수입금지는 여건상 어려울 것이고, 석탄재 같은 경우도 발전소가 싼 가격에 매립하도록 하는 구조를 손대지 않는 한 매립이 재활용으로 전량 대체될 것인지도 좀 더 분석해봐야 하고.

몇 년만 지나면 동해안 대형 신규석탄화력발전이 가동되면 동해안 시멘트사들이 그것을 우선 사용할 것이고, 조만간 국내 발생하는 것만으로도 골치가 아플 것 같고…상황이 계속 유동적이라서 미래상황까지 고려해서 봐야 함

관련해 실제 개정안이 현실에서 어떻게 적용되는지, 어떤 목표 아래 실행되는지 관심 있게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Action

일회용 쓰레기에 불편함을 느낀 곳들이 다회용기 사용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병재사용운동의 ‘한살림’, 다회용기 돌봄도시락을 운영 중인 ‘중구청’, 다회용기 사내도시락 서비스를 운영하는 ‘잇그린’, 용기커피를 운영하는’아름다운커피’ 사례를 통해

자료

[서울시] 서울시 스마트맵에 제로웨이스트 지도 추가!

도시생활지도 테마 앱에 제로 웨이스트가! 두둥!! https://map.seoul.go.kr/smgis2/ 서울시가 1회용품·포장재 사용을 최소화하거나 제품을 소분·리필 판매하며 생활폐기물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는 카페, 식당, 리필샵, 친환경 생필품점 등 70여개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