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부엌용품: 플라스틱 프리로 끝내는 살림과 세제

만능세제, 나무 열매 ‘소프넛’

소프넛(솝넛)은 사포닌과 거품이 풍부한 남아시아 일대에서 자라는 나무 열매다. 소프넛을 망에 넣고 세탁세제나 설거지 세제로 사용하거나, 뜨거운 물에 끓여 그 액체를 만능세제로 사용할 수 있다. 소프넛의 자세한 사용법은 인터넷 블로그들에 잘 나와 있다. 나무 열매니까 사용한 후에는 퇴비화할 수도 있고 땅에 묻어도 오케이! 자연히 썩는다.

소프넛 구입하기 ‘프레시 버블’

http://www.freshbubble.kr

이미지 출처: 프레시버블

유기농 소다 (베이킹소다, 과탄산소다, 세스퀴소다) 및 구연산

만능세제 소다와 구연산 🙂 인터넷에 이 만능세제들의 사용법이 구구절절 잘 나와 있다. 가격도 싸고 가루세제라 리필하기 편하고 효과도 좋고 지구와 건강에도 좋다. 베이킹소다는 연마작용, 과탄산소다는 표백작용, 세스퀴소다는 세정작용이 뛰어나다. 구연산은 린스 기능에 사용한다.

샤본다마 코리아

http://www.shabon.co.kr

  • 소다류: 연마, 탈취, 세척 작용을 한다. 빨래, 청소, 설거지 등에 두루 사용할 수 있으며, 따뜻한 물과 비누와 함께 사용하면 세척력이 훨씬 강하다. 베이킹소다(탄산수소나트륨), 과탄산소다, 세스퀴소다 3종류가 있는데 이 중 한 종류를 사용한다. 물에 가장 잘 녹고 세척력도 가장 좋은 것은 세스퀴소다다. 500밀리의 용기에 1스푼의 세스퀴소다를 넣고 물로 채워 흔든 후 청소나 빨래에 사용한다.

  • 식초, 구연산: 살균, 연수, 린스 작용을 한다. 섬유유연제, 린스 대용으로 사용하거나 변기 청소시 사용하면 좋다. 식초 냄새가 싫다면 감귤류 껍질을 2주 정도 담가 우려내거나 에센셜 오일을 몇 방울 떨어뜨려 사용한다. 구연산은 냄새가 나지 않으므로 수돗물에 구연산을 녹여 사용해도 된다. 구연산은 습기에 약하므로 밀폐해서 보관한다.

  • 비누: 폐식용유 비누는 싸고 세척력이 좋다. 나는 설거지부터 면생리대 빨래와 욕실 청소까지 폐식용유 비누를 사용한다. 또한 플라스틱 통이 필요 없는 ‘설거지바’ ‘샴푸바’ 등 다양한 종류의 고체비누가 있다. 세탁세제의 경우 폐식용유 비누를 가루로 만든 가루비누를 사용한다. 합성세제처럼 찬물에 잘 녹지 않으므로 따뜻한 물에 녹인 다음 찬물에 세탁한다. 생활협동조합에서 판매하며 합성세제보다 가격이 싸다.

플라스틱 통 없이, 자기 통에 담아서 사는 세제 소분샵

전국 세제소분샵 지도 보기

천연 세척솔 및 브러쉬

인터넷 검색창에 ‘돈모 브러쉬’ ‘말털 세척솔’ ‘용설란 세척솔’ 등을 치면 100퍼센트플라스틱 프리 세척솔 제품이 나온다.

돈모(돼지털) 브러쉬는 긴 물병이나 컵을 닦을 때, 마모(말털) 세척솔은 코팅이 떨어지지 않도록 코팅 냄비와 팬을 부드럽게 닦아낼 때, 식물성 섬유(용설란) 세척솔은 냄비와 프라이팬을 힘 주고 박박 닦아낼 때 사용한다. 나무 손잡이에 종류가 다른 세척솔을 바꿔 끼워서 사용할 수 있다.

세척솔 외에 ‘천연 바디 브러쉬’로 검색하면 동물 털이나 식물성 섬유로 만든 세안 및 바디 브러쉬도 나온다.

천연 수세미

천연 수세미는 수세미라는 열매를 삶은 후 말린 제품이다. 큰 수세미를 사서 구미에 맞게 잘라 쓸 수 있다. 천연 수세미는 처음에는 좀 딱딱하고 거칠지만 물에 10분 정도 불려 두면 말랑해진다. 망사형이 사용하기 편할 사람의 경우 삼베 수세미나 삼베 바디 타올 등을 사용한다.

세척법: 천연 소재로 된 제품은 소다나 비누로 씻어 직사광선이 들지 않은 곳에서 바짝 말려 사용한다.

이미지 출처: 루파나무

천연 수세미 업체

이미지 출처: 루파나무
이미지 출처: 루파나무

삼베 수세미

국내산 삼베 제품 ‘예고은 삼베’ https://hempeg.net

이미지 출처: 예고은

>를 참고해주세요 🙂 (새탭으로 열기)”>자세한 내용은 책 <<우린 일회용이 아니니까>>를 참고해주세요 🙂

혹시 빠진 업체나 물건을 댓글로 알려주세요.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뉴스

[변화] 생산자책임재활용 품목 확대, 기업이 책임지는 품목 17개 추가

높아지는 쓰레기에 대한 사회적 여론에 힘입어(?) 환경부는 기업이 생산한 제품의 일부를 의무적으로 재활용하게 하는 생산자책임재활용(EPR) 품목을 확대한다. 생산자책임재활용 제도란? 제품·포장재의 생산자(제조·수입업체)에게 제품·포장재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회수·재활용할

동영상

[화장품 어택] 기업의 큰 한걸음 ‘손에 손잡고’

울상방송의 지구수다에서 화장품 어택을 방송해주셨습니다. 2020년 화장품 어택의 내용이 한큐에 갈무리되어 소개되었습니다. 지구수다의 조민조 피디님 감사드려요! 지구수다 팀은 제로 웨이스트 팝업숍은 물로 자원순환 거점공간 역할을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