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생활] 대형마트의 플라스틱 프리 점수 낙제점?

그린피스에서는 한국의 주요 대형마트에 플라스틱 프리 공약과 실천에 대해 묻고 그 점수를 발표했습니다. 대상은 지난 2018년 환경부와 ‘1회용 비닐쇼핑백·과대장 없는 점포 운영 자발적 협약식’을 맺은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하나로마트, 메가마트 등 국내 5대 대형마트입니다.

평가항목은 △일회용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한 매장 내 활동 △PB 상품 제조 과정의 감축 노력 및 협력사와의 협업 △소비자 참여 및 사내 감축 활동 등 입니다. 평가는 A부터 F까지 점수를 매기는 방식으로 진행됐는데요. 두구두구 그 결과는요?

그린피스가 평가한 국내 대형마트 5곳의 일회용 플라스틱 감축 노력 점수

낙제점이라니!!

그린피스 조사 결과 국내 5대 대형마트 중 이마트를 제외한 4개 업체 모두 ‘F’점수를 받았습니다. 상대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은 이마트도 C등급 점수 뿐 ㅠㅜ.

해외 대형마트에서는 말이에요

시사위크의 기사에 따르면 현재 영국의 대형마트 모리슨, 테스코, 웨이트로즈, 세인즈버리 등 4곳은 소비자가 다회용 용기를 가져오면 제품을 담아갈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영국 내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한 대형마트 테스코는 지난 1월, 과대 묶음 포장된 참치캔, 스프 등의 제품을 더이상 판매하지 않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하인즈, 그린자이언트 , 존웨스트 등 식품 제조사들은 테스코에 납품하는 제품의 묶음 포장을 없애기로 합의했습니다.

영국 내 시장 점유율 2위를 차지하고 있는 세인즈버리는 2025년까지 플라스틱 사용량을 50% 감축하겠다고 선언했으며 또 다른 대형마트 아이슬란드는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자체 브랜드의 플라스틱 포장을 20%씩 줄이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오는 2023년까지 완전히 플라스틱을 제품에서 제거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우리가 할 수 있는 일들

현재 그린피스 사이트에서 대형마트의 변화를 요구하는 서명을 받고 있습니다. 대형마트 조사 보고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voteplasticfree.org/

그린피스 보고서 보기 (클릭)

그리고 시민들이 나서서 우리 동네 마트의 무포장 여부를 조사하는 모니터링 프로젝트가 진행 중이에요. 함께 조사하고 바꿔볼까요?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