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 2021년 국내에도 브리타 폐필터 재활용 수거 프로그램이 시행됩니다.

2020년 8월 7일 브리타 코리아에 재활용 회수 프로그램 및 필터 재사용 디자인을 요구하는 서명운동을 진행했습니다.

[플라스틱 어택] 브리타 필터를 재활용하자 https://campaigns.kr/campaigns/257

152일 동안 14,546명이 서명하고, 약 1,500개의 폐 브리타 필터가 수거되었습니다. 이에 여러 제로 웨이스트 관련 상점, 단체, 개인이 함께 활동하는 브함사(브리타 필터 재활용 캠페인에 함께 하는 사람들)는 브리타 코리아로부터 다음과 같은 답변을 받았습니다.

브리타 코리아는 이메일로 회신한 ‘브리타 코리아 입장문’을 통해

1. 브리타 코리아는 지구 환경을 걱정하시는 소비자분들의 말씀에 귀 기울여 필터 수거 및 재활용 프로그램 개발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현재 글로벌 재활용 컨설팅 전문 기업과 이에 대한 현실적인 방법을 논의 중에 있으며, 소비자 여러분들에게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소식을 전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 내년 중 빠른 시일 내에 프로그램을 도입할 수 있도록 진행 중에 있으나 아직 프로세스가 모두 정해진 것은 아니어서 현시점에서 구체안을 안내해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프로그램 진행 준비가 끝나면 도입 시기, 수거방식, 처리 과정, 재활용 업체 등의 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며, 이는 브리타 홈페이지와 SNS 및 판매채널을 통해 공지될 것입니다.

3. 필터 재활용 솔루션 관련하여 문의사항이나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여러분과 적극 소통하도록 하겠습니다.

라고 밝혀왔습니다.

이제 다 쓴 브리타 필터를 버리지 마시고 수거 프로그램이 시행되면 모아주세요.

서명에 참여하여 국내에 브리타 폐필터 재활용 회수 프로그램을 만든 서명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함께 모여 하나씩 바꿔나갑니다.

지구는 일회용이 아니니까요.

브함사(브리타 필터 재활용 캠페인에 함께 하는 사람들)

십년후연구소@ten_years_after 알맹상점@almangmarket 여성환경연대@ecofem_kwen 보틀팩토리@bottle_factory 책방 에코슬로우@book_ecoslow 유민얼랏@youmean.alot 더커먼@common.for.green 페이퍼넛츠 @paper_nuts 베이커리빵과장미 @bakery_breadnrose 동그라미리필러리@dong.grami.refillery 내일상회@tomorrow.market 지구별가게@jigubyul_store 두더지손가게@molehand 행복중심 서로살림농도생협홈페이지 두루미책방@durumi_bookstore 숲을@soopeul_ 에르마나스_이너피스@hermanas__2019 마리앤하우스@mari_n_house 달팽이가게 @dalpyshop 한걸음가게@yourstep.onestep 가치상점 @gacistore 동네마당 @madang_zero 지리산 느티나무매장 천연제작소 @natural_factory2015핸드메이드라이프 @handmadelife79 무포장가게 쓸 @magazine.ssssl 책봄 @bookspring 송포어스@song_for_earth

[참고]

1) 브리타 프로젝트 아카이브

https://www.notion.so/e9d9a24492514597992b1b067639c86c

2) 20201205 브리타코리아 재활용회수프로그램 공문

https://docs.google.com/document/d/1vjbN9s6-SYYd2b4OEVWP9JDrqhZ2otk9ZWucDzkm3Wo/edit?usp=sharing

3) 브리타 코리아 입장문 전문첨부파일브리타 코리아 입장문 보기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자료

[서울시] 서울시 스마트맵에 제로웨이스트 지도 추가!

도시생활지도 테마 앱에 제로 웨이스트가! 두둥!! https://map.seoul.go.kr/smgis2/ 서울시가 1회용품·포장재 사용을 최소화하거나 제품을 소분·리필 판매하며 생활폐기물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는 카페, 식당, 리필샵, 친환경 생필품점 등 70여개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