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친환경 배달용기의 배신, 친환경 일회용이란 없는 것

SBS 뉴스에서 친환경 배달용기가 실제 ‘친환경’인지 재활용이 되는지를 알아보았다. 답은 친환경 일회용이란 없다는 것!

코로나19 속에서 최근 음식 배달 시장이 연간 10조 원 규모로 성장했습니다. 그만큼 일회용품 쓰레기도 늘어났습니다.

그래서 최근 일부 배달 중개업체가 환경을 생각해서 재활용할 수 있는 배달 용기를 도입했다고 밝혔는데, 정말 재활용이 가능한 건지 저희가 취재해봤습니다.

김덕현 기자, 장세만 기자가 함께 전해드립니다.

원문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kr/y/?id=N1006184253

친환경 배달 용기라더니…불순물 많아 폐기물 전락 / SBS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Action

[액션] 녹색연합 배달어택!

배달의 민족의 연 매출이 1조 995억원이라고 합니다. 전년 대비 약 100%가 늘었고 고속 성장 중이라고 합니다. 네. 쓰레기는 그 이상 늘었습니다. 쓰레기 문제가 이렇게 심각한데 배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