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제로웨이스트 숙소 @전주

오래 전 교토에 놀러갔을 때 1인용 도미토리 클라쓰에 놀랐다. 분명 침대 한 개짜리 저렴한 도미토리였는데…. 블라인드를 닫으면 나만의 폐쇄된 큐브가 돼서 완벽한 사생활이 생긴다. 고시원처럼 침대 큐브 안에 콘센트, 조명, 책 거치대, 옷걸이 등이 있고 이불은 습기 없이 바짝 말린 바삭바삭한 면에 포근했더랬다. 그 큐브 안에서 <금각사>란 책은 읽으며 이게 일본이지, 아 재수 없어 (응?) 이랬었다. 왜 한국엔 이런 숙소가 없는 거냐!! 원통해하며.

교토에 혼자 여행 다니는 사람을 위해 태어난 것만 같던 도미토리를 한국에서 찾았다. ‘블루보트’입니다. 블루보트 서울 명동점, 부산 해운대점, 전주 게하점이 있다! 왜 플라스틱 프리 사이트에서 게스트 하우스 이야기를 했냐면.

블루보트 전주점이 일회용품을 지양하는 제로 웨이스트(로우 웨이스트) 스타일을 추구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전주는 내 최애(최고 애정하는) 도시 아닌가. 블루보트 전주점을 가기 위해서라도 나는 여행을 가야만 한다!!! 코로나 훠이훠이 그 날을 기다리며.

https://www.instagram.com/blueboat_jeonju/

일회용품 없는 주방, 그리고 식물모 켈러 스타일 수세미
제로 웨이스트를 위한 세제 ‘소프넛’과 소다 청소법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