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 서울 한복판, 다회용컵 대여 서비스 시작!

제주에 이어 서울에서도 다회용컵 대여 서비스가 시작된다. 컵 보증금을 내고 빌려 쓴 후 무인회수기에 반납하면 된다. 참 쉽죠잉?

컵 반납하기 버튼을 누르고, 회수기 안에 다회용 컵을 넣자 컵 보증금이 반환됩니다.

반납된 컵은 전문업체의 세척과 소독 과정을 거친 뒤 다시 카페에 공급됩니다.

컵은 색소와 배합제 등 첨가물이 전혀 포함되지 않은 안전한 재료로 만들어졌습니다.

우선 서울시청 주변 20여 개 카페가 이 사업에 동참했는데, 서울시는 점차 대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특히 다회용 컵에는 상호명 등이 전혀 표기돼 있지 않습니다.

컵을 표준화해 어떤 매장에서든 손 쉽게 반납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는게 목표입니다.

시민들은 어색해 하면서도 기대된단 반응입니다.

<신주영 / 직장인> “아무래도 텀블러를 써야겠다는 생각을 계속 하고는 있는데요. 잘 까먹게 되기도 하고 무겁기도 하다 보니까…(다회용컵을) 친환경 소재로 만들었다고 하니 조금 안심도 되는것 같고요.”

연합뉴스 2021.11.6

https://m.yna.co.kr/amp/view/MYH20211106004000038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