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릴 수세미 대안] 다양한 천연 수세미

환경을 생각해 친환경 세제를 만들어 쓰시나요? 혹은 세제를 사용하지 않으시나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설거지를 할때마다 미세플라스틱이 발생한다는 사실! 범인은 바로 ‘수세미’. 

아크릴 등의 섬유를 직조하여 만드는 수세미는 설거지 과정에서 지속적인 마찰을 통해 섬유가 풀리고 헤어지게 됩니다. 이렇게 해서 나오는 작은 미세플라스틱, 마이크로 화이버 섬유는 그대로 하수구로 흘러들어가곤 합니다. 아직까지 미세플라스틱 처리 공정이 미비한 하수처리장을 거쳐, 바다로까지 흘러들어가고, 바다 생물을 거쳐 다시 인간에게까지 돌아오겠죠. 

이러한 미세플라스틱을 막기 위해, 수세미의 변신이 필요합니다. 사실 ‘수세미’의 원조는, 식물 ‘수세미’의 열매 섬유질이고 예로부터 그릇을 닦는데에 이용해왔습니다. 천연 식물이다보니 미세플라스틱 걱정은 당연히 노노! 재래시장이나 시골에서는 종종 찾아볼 수 있는데요. 손바닥 크기로 잘라 사용하시면 됩니다. 물에 닿으면 보들보들해집니다.

구하기 어렵다면 아래의 링크에서, 삼베를 이용한 수세미를 만들거나 구매하는 것도 함께 추천드립니다:)

국산 천연 수세미

해외(베트남, 중국산) 천연 수세미

삼베 수세미

천연 섬유인 삼베를 직조한 수세미. 일반 세제를 묻혀 사용하는 것보다 세제 없이 사용하는 것이 오히려 더 잘 닦이고 오래 쓸 수 있다는 점까지 갖추고 있습니다.

삼베 수세미 만들기

삼베 수세미와 실 구매하기

댓글 남기기

플라스틱프리 뉴스레터 구독하기

새로운 업데이트 소식을 이메일로 구독하세요

다른 볼거리

Action

일회용 쓰레기에 불편함을 느낀 곳들이 다회용기 사용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병재사용운동의 ‘한살림’, 다회용기 돌봄도시락을 운영 중인 ‘중구청’, 다회용기 사내도시락 서비스를 운영하는 ‘잇그린’, 용기커피를 운영하는’아름다운커피’ 사례를 통해

자료

[서울시] 서울시 스마트맵에 제로웨이스트 지도 추가!

도시생활지도 테마 앱에 제로 웨이스트가! 두둥!! https://map.seoul.go.kr/smgis2/ 서울시가 1회용품·포장재 사용을 최소화하거나 제품을 소분·리필 판매하며 생활폐기물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는 카페, 식당, 리필샵, 친환경 생필품점 등 70여개

플라스틱 프리 함께하기

강연, 상연, 연대 문의